봉화봉 남사면 골짜기에 위치한 마을이나 대청댐 건설로 상당한 지역이 물에 잠겼다.

자연마을에는 의성골, 소목골, 삼리, 강변말, 기산, 노루실, 원상장, 좌골, 피미가 있다. 의성골(義成谷)은 이성골(梨成)이라고도 불렀는데

이는 마을에 큰 배나무가 있어 붙여진 이름이 유교적인 한문으로 바뀌면서 의성골로 변한 것이다. 소목골은 지형이 소의 목처럼 생겼다 하여 붙여진 지명이며 삼리는 면소재지에서 3리 정도 떨어져 있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강변말은 대청댐이 생기면서 대청호가 생겨 강변에 자리잡게 되었다 하여 붙여진 명칭이다.

노루실은 지형이 노루 모양이라 하여, 피미는 지형이 치형국이라 하여 이름 붙여졌다.

 

 

244D694B541785D634328F

 

2675F8505417863730B3A5

 

23791150541786382E87C5

 

247BD4505417863A2AA317

 

217F5F505417863C2512C4

 

2371C6505417863E3629AC

 

257021505417863F395280

 

2520A650541786410350DA

 

2379834F541786422AD539

 

2373644F541786442F4CA7

 

24757F4F541786462E900C

 

24741E4F541786472EB23D

 

2476DE4F541786482D58D8

 

237F7A4F5417864A243BA9

 

22768D4F5417864C2D0206

 

인생은 아름다운 거라고
매일매일 최면을 걸며 사는 소시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