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우헌 별채신축이  마무리되어 입주를 하였습니다.

당초 이 프로젝트 진행의도는 저희 회사가 생산하는  ALC라는 친환경 건축자재로 집을 지으시려눈 분들에게 집짓기 가이드 역할을 해주기위해 ALC 공종외 기초부터 마감공종까지 30회에 걸쳐 비교적 자세히 안내해 드리고자 노력했었는데 ​어떻게 느끼셨는지요?

​또한 이번프로젝트는 시범주택으로써 저희 쌍용ALC에서 설계를 하고 설계에 맞는 ALC블럭과 ALC패널 전개도를 그린 뒤 시공을 하였으며 마감공사 역시 공종별로 마감물량을 산출하여 복수견적을 받아 예산을 세운 덕분에 당초 예상 공사금액의 범위를 크게 벗어나지 않고 공사를 마칠 수 있었습니다.

최근 일부 건축주께서 평당 얼마? 라는 막연한 계산하에 공사를 착수하였다가 정작 ALC를 쌓기도 전에 기초공사 및 지반공사에 비용이 과다투입되어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시는 모습들을 접할 때마다 <건축주의 의도가 충분히 반영된 설계도면의 작성 - 설계도면에 의거한 물량산출 - 설계 시방서에 따른 공종별 예산 작성>등의 일들이 얼마나 중요한 일인가 다시한번 실감하게 됩니다.

최근에 이사를 마친 망우헌 사진을 몇컷 소개해 드려봅니다.​

20160616_103359.jpg

20160616_103253.jpg

​사진은 최근의  모습입니다.

별채프로젝트가 진행되는 동안 많은 예비 건축주와 ALC에 관심이 많은 분들이 현장을 다녀가셨으며 집짓는 과정들을 꼼꼼하게 챙겨 주셨습니다. ​1층 바닥면적이 15평으로 피트층을 합해도 100 m2 를 넘지않는 작은 규모지만 노후에 두 부부가 살기에는 알맞은 규모의 주택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20151025_093653.jpg

사진은 별채의 새건물이 들어서기전 50년 전에 지어진 별채의 모습입니다.

이번 증축공사는 사진의 집을 허물고 증측을 한 셈인데 사진 속의 별채는 왼쪽으로부터 누에를 키우는 잠실 ​/ 소먹이간 / 소 외양간 / 디딜방아 순으로 농가주택 별채의 전형적인 모습을 하고 있었습니다.

사진은 별채를 허물기 전 좋은 집이 탄생되길 기원하는 뜻에서 막걸리를 부어 놓고 고사를 지낸 후의 모습입니다.​

20160616_103433.jpg

사진은 지금도 보존되고 있는 50 년전에 지어진 망우헌 본체의 모습입니다.

흙집으로 지어진 집인데 보존 상태가 좋아 제가 관리를 하고 있는 집입니다. 이번에 신축한 별채는 사진의 건물 우측에 남북 방향으로 길게 자리잡고 있습니다.

20160616_145528.jpg

20160616_122339.jpg

윗 사진은 주방의 모습이며 아랫 사진은 거실 천정의 모습입니다.

거실 천정의 경우 지붕 스라브 패널을 그대로 노출시킨뒤 친환경 페인트로 마감을 하여 개방감을 높인 경우입니다. 천정에 에어컨 대신 실링팬을 설치하였으나 워낙 ALC로 지은 집이 여름에는 시원해 거의 실링팬 사용은 안하고 있다고 합니다. ​

20160616_122045.jpg

주현관 입구입니다.

주변의 사찰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화강석 댓돌이 멋있어 건축주가 직접 주문해 설치한 화강석 댓돌이 검정 고무신과 잘 조화를 이루고 있습니다.​

20160616_125157.jpg

​주현관 내부의 전실입니다.

당초 전실은 별도로 계획하지 않았으나 책장 2개를 서로 마주보도록 사진처럼 설치해 전실 역할을 하도록 배치하였습니다. 따라서 현관 문을 열고 거실로 들어올때 거실이 바로 보이지 않도록 하는 역할을 자연스럽게 해줍니다.​

20160612_124957.jpg

자고로 사람이 사는 집이란 크고 멋진 집 보다는 <작고 아담한 집> <겨울에는 따뜻하고 여름에는 시원한집> 이 되어야 한다는 게 건축주의 집에 대한 철학이며 너무 큰집을 지어 놓고 겨울에 난방비 평소에는 유지관리 하느라 집에 치여(?) 사는 것을 철저히 배제한 그야말로 소박하고 아름답게 나이들어 가고 싶은 집을 이번 별채공사에서는 지향했습니다.

20160616_125114.jpg

20160612_125107.jpg

20160612_125332.jpg

20160616_154836.jpg

 

 

20160616_122219.jpg

 

 

 

 

​거실 남쪽 전면에는 오디오 기기를 그리고 서측 벽면 전체에는 책장을 배치한 모습입니다.

책과 음악이 가득한 망우헌에서의 노후를 상상하는것도 신나는 일입니다.​

 

 

20160612_125535.jpg

20160612_125615.jpg

사진은 지하 피트층의 방에  정리해 놓은 ​클래식 음반들입니다.

한적한 망우헌 에서는 서울의 아파트 생활에서는 상상도 못하는 큰소리로 오디오를 즐길 수 있는 곳이어서 대부분의 주력 오디오들을 이곳에 옮겨 놓았습니다.​

아래는 그동안 망우헌 별채 프로젝트에 수고해 주신 협력업체 명단과 연락처를 소개해 드립니다.

original_18.png?type=p50_50

나름 본 공사를 위해 많은 수고들을 해주셨고 예비건축주들께서는 아래에 열거하는 공종들은 대부분 집을 짓는데 필수 공종들이니 꼭 공사전 시공 예산들을 체크해두시면 집짓는 예산을 산정하시는데 많은 도움이 되실 겁니다.​

 

 

. 설계 인허가 ​ - 테봉 건축사 사무소 010 - 2583 - 2469

. 기초 및 ALC 골조공사 - 모던 ALC 010 - 2521 - 0598

. 지하외벽 우레탄 방수공사 - 은창산업 010 - 5207 - 0595​

. ALC외벽 발수제 - 삼조매직 010 - 2808 - 3280

​. 전기공사 - 삼광전설 010 - 3546 -1834

. 설비공사 - 다원주택 011 - 522 - 6378

​. AL징크 지붕공사 - 김이장 하우징 010 - 9842 - 1414

. 창호공사 - 이건창호 강남 대리점 010 - 9105 - 4804

. 일부룩 폼 테이프 (자재) - 누리캠 010 - 5358 - 1431

. 보일러실 PVC 창 - 대한종합문집 010 - 2507 - 4550

. 잔디 시공및 토목공사 - (주) 공간 010 - 8701 - 9616

​. 데크설계 / 처마 루바작업 - (주) 공간 010 - 8701 - 9616

. 수장공사 - 디자인 가춘 010 - 5232 - 2905

. 타일공사 - 시대건설 010 - 8441 - 3355

. 내와벽 ALC 전용 플라스터 - HAOS 010 - 6289 -3739

. 건식난방 - 아이앤아이 010 - 2323 -9068

​. 원목마루 시공 - 혜종건업 010 - 5232 -5767

. 싱크대 설치 - 한샘 중곡지점 010 - 8755 - 5625

. 식탁설치 - 한샘 논현동 010 - 8108 - 1589

. 장비 - 크레인 점촌 스카이 010 - 5294 - 2221 /부흥 크레인 010 - 9256 - 4001​

​ 지게차 - 현대 지게차 010 - 2878 - 1818

포크레인 - 부흥중기 010 - 3522 - 8748 /​ 팔팔 중기 010 - 6334 - 3088

. 잡자재 - 영남 종합건재 010 - 3522 - 8680

. 도장공사 - 윤도건업 011 - 730 - 9597

. 거실등 - 명민 라이팅 010 - 6245 - 3280

. 실링팬 - 스마트 솔루션스 010 - 2781 -0566

. ALC 앙카류 - 피셔코리아 010 - 9971 - 8904

. 붙박이장 - 삼화 목공인테리어 010 - 8790 - 9800

. 화이버 글라스 메쉬 - (주) 코리아 화스너 010 - 8866 - 4066

. 샤워부스/세면대 유리 - 평화유리 010 - 5211 - 4899

. 비계설치및 해체 010 - 3533 - 3074

. 개스설치 - 경북 개스 010 - 5366 - 4808

. 세면기 양변기 - 대림바토스 010 - 8989 - 8759

< 건축 후기 >

30편에 걸친 시범주택 이야기에 관심가져 주신 여러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최근들어 손수 집을 지어보자는 분들이 늘어나고 또 이왕이면 친환경 자재인 ALC로 지어보자는 소비자들도 많이 늘어나는게 사실입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건축업자들이 <평당 얼마?>라든가 건축의 기본은 무시한채 설계도면도 없이 경험에 의존해 지어지는 주택들이 많은 현실을 보고 ​적잖이 놀란 것도 사실입니다. 소비자의 눈높이는 자꾸만 높아만 가는데 이를 뒷받침해주지 못하는 주변 환경이나 인프라가 아쉽기도 하구요.

그래서 시작한게 망우헌 시범주택 이었습니다.

작고 보잘것 없는 작은 주택이지만 집을 지을 때는 계획부터 준공까지 <이런 것들을 고민해야 한다​>는 전제 아래 시공사례를 들어가며 알기쉽게 설명해 보자는게 당초 취지였습니다.

이런 저희 의도가 다소 예비 건축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다면 저희들이 들여놓은 첫발은 성공했다고 자위하고 싶습니다.​

 

그동안 관심가져 주셔서 고맙고 감사합니다.

sesimjun@gmail.com

www.jongsan.com

종산 ​